HOME > 래프팅 > 서바이벌정의
  래프팅의 역사
래프팅은 원시시대에 옛사람들이 뗏목을 물위에 띄우고 타고 다니며 수렵과 이동을 하던 것에서 시작되었다.
현대로 오면서 미지의 땅을 찾아 나서는 개척의 도구로 이용되기도 했던 뗏목은 타면서 스릴과 재미를 즐기려는
사람들에 의해 더욱 안전하고 다루기 쉬운 장비가 고안되어 나오기 시작했다.
오늘날과 같은 형태의 보트는 2차 대전 이후에 전쟁의 부산물로 남은 군용 스프러스 고무보트를 사용하면서
부터이다. 1966~1971년을 시점으로 북미주 지역에서 특히, 그랜드 캐년의 상업적 여행회사들이 여행자들을
많이 실어 나르기 위해 대형 고무보트를 사용하면서 부터 본격적으로 붐이 일기 시작하여 세계 각국에
빠른 속도로 보급되고 있다.
현재 미국의 경우 래프팅은 범국민적 대중 레저스포츠로 자리잡아 남녀노소가 즐기는 가운데 성인 동호인만도
3백여만이 넘으며 산이 많고 급류계곡이 많은 이웃 일본만 해도 80년대부터 폭발적인 인기를 끌며
동호인이 늘어나 국내 코스가 비좁게 되자 해외 래프팅 명소로 몰려 다니며 즐기는 상황이다.
우리나라에서는 70년대초 미군용 고무보트가 보급되면서 일반에 처음 소개 되었다.
81년 7월에는 한국 탐험협회의 양회석씨와 일행이 고무보트로 낙동강을 종단하면서 관심을 끌기 시작했다.
그러나 장비 부족과 적절한 코스가 개발되지 않아 80년대에는 개인적으로 즐기는 동호인들만이 얼마간 있을 뿐
걸음마 단계에 머물러 있었다.
90년대에 들어오면서 활성화되기 시작한 래프팅은 최근 들어 전문 동호인 클럽과 대학의 동아리들을
중심으로 보급에 힘쓰는데다 레져 전문업체들이 레저 스포츠 종목으로 개발, 각종 행사를 개최하면서 래프팅을
즐기려는 사람들이 폭발적으로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사업장 소재지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올림픽로 374 / 사업자등록번호 : 215-86-46882 / 대표 : 정 옥 금
상호 : (주)스타빈  /  TEL : 02-5555-006(代) / FAX : 02-5555-240  
▒ Family Site
COPYRIGHT ⓒ 2007 스타피아 - 래프팅피아 / ㈜ 스타빈. ALL RIGHTS RESERVED.